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황금빛 내 인생’ 제작진 “신혜선 해성그룹 입성 첫 날부터 가시밭길” 관심집중!

기사승인 2017.09.23  12:42:43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사진> KBS 2TV ‘황금빛 내 인생’ 제공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6회 연속 동 시간대 드라마 시청률 1위와 함께 시청률 30% 돌파를 목전에 둔 KBS 2TV ‘황금빛 내 인생’(극본 소현경/ 연출 김형석/ 제작 스튜디오드래곤) 측은 23일(토) 해성그룹 입성 첫 날부터 살얼음판 테스트를 받고 있는 서지안(신혜선 분)의 모습이 담긴 스틸을 공개했다.
 
지난 ‘황금빛 내 인생’ 6회에서는 지안이 아버지 태수(천호진 분)와 동생 지수(서은수 분)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흙수저의 애환을 뒤로 한 채 해성그룹에 입성하는 모습이 그려져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에 과연 지안의 앞날에 탄탄대로 꽃길이 펼쳐질지 뜨거운 관심이 모아지고 있는 상황.
 
공개된 스틸에는 재벌가 딸이 되기 위해 교육을 받고 있는 지안의 모습이 담겼다. 서태수 집안의 딸이 아닌 최재성(전노민 분)-노명희(나영희 분) 부부의 딸 최은석으로 다시 태어나기 위한 첫 단계인 것.
 
하지만 지안은 식사 예절부터 집안 내 규율까지 어느 것 하나 허투루 넘기지 않은 명희의 가르침에 바짝 긴장한 듯 표정이 한껏 경직되어 있다. 언제나 당당하고 패기 넘쳤던 ‘걸크러쉬’ 모습은 온데간데없이 잔뜩 움츠러든 지안의 어깨가 엄숙한 집안 분위기를 엿보게 한다. 이에 과연 지안이 앞으로 해성그룹에 잘 적응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황금빛 내 인생’ 제작진은 “극 중 지안의 해성그룹 입성과 함께 가족의 일원이 되기 위한 시작부터 그녀의 고군분투가 펼쳐질 예정이다. 앞으로 지안이 해성그룹에서 인생의 전환점을 어떻게 맞이하게 될 것인지 관심 어린 시선으로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신혜선의 ‘본격 재벌가 수업’ 스틸을 접한 네티즌들은 “노명희 엄마 첫 날부터 지안이 빡세게 가르치네”, “지안이 해성그룹에서 잘 버틸 수 있을까?”, “도경 남매가 지안이 괴롭히는 건 아니겠지?”, “서지안 탄탄대로 꽃길 응원합니다”, “지안이 재벌집 딸 다 됐네” 등 다양한 반응을 전했다.
 
한편 ‘황금빛 내 인생’은 흙수저를 벗어나고 싶은 3無녀에게 가짜 신분상승이라는 인생 치트키가 생기면서 펼쳐지는 황금빛 인생 체험기를 그린 세대불문 공감 가족 드라마. 매주 주말 저녁 7시 55분 KBS 2TV에서 방송된다.

뉴스에이 이윤진 lyj9292@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