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장동민, 천호진 뺨치는 절절 부성愛 연기!

기사승인 2018.01.13  11:43:20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사진제공 | KBS 2TV ‘개그콘서트’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KBS 2TV ‘개그콘서트’ 인기 코너 ‘대화가 필요해 1987’은 매주 로맨스를 기반으로 스토리가 이어지는 드라마 형식의 개그 코너. 이에 설렘은 물론 웃음-감동까지 다양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고 있다. 특히 이중 장동민은 김대희 아버지로 분해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중. 그런 가운데 오는 14일(일) 방송에서 장동민이 절절한 부성애 연기로 공개홀을 일순간 감동의 도가니로 만들었다고 해 이목을 끈다. 한편 앞서 장동민은 김대희와 ‘심금 부자’로 웃픔 연기의 끝을 선보인 바 있어 기대를 더욱 증폭시킨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그 어느 때보다 웃음기를 싹 뺀 장동민의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폭풍 감정 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것. 울컥한 듯 눈에 눈물이 그렁그렁 맺힌 장동민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가슴까지 절절하게 만든다. 더욱이 장동민은 축 처진 어깨로 의기소침해진 모습. 한숨을 내쉬고 있는 장동민의 모습에서 그가 절망스러운 상황에 빠졌다는 사실을 짐작하게 만든다. 한편 장동민은 매번 ‘버럭아버지’로 김대희를 휘어잡았던 바, 이전에 볼 수 없었던 애잔한 장동민의 모습으로 인해 그에게 어떤 상황이 닥친 것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다른 스틸 속 장동민은 박영진에게 애걸복걸하고 있다. 박영진이 장동민을 매섭게 내치고 있는 상황에서도 장동민은 처절하게 무언가를 부탁하고 있는 모습. 박영진이 안전모와 작업복을 착용하고 있어 이곳이 공사 현장임을 알 수 있게 한다. 무엇보다 장동민의 손에는 하얀 봉투가 들려 있어 그가 어떤 상황에 처한 것인지 호기심을 더욱 자극한다. 한편 과도하게 감정 몰입한 장동민의 모습이 쓸데 없이 진지해 보는 이들의 입꼬리를 실룩거리게 만든다.

지난 10일 진행된 공개 녹화에서 장동민이 김대희를 향한 애잔한 부성애를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김대희의 대학 등록금 고지서가 나오자 곧바로 공사장을 찾은 것. 더욱이 장동민은 공사장 소장인 박영진에게 “이거 다음 주까지 못 내면 큰일 납니더!”고 소리쳐 방청객들의 가슴을 절절하게 만들었다. 하지만 이도 잠시 전혀 예상치 못한 반전의 스토리로 객석이 당황하기 시작, 결국 곳곳에서 웃음이 새어 나오기 시작하더니 삽시간에 공개홀 전체가 웃음바다로 변했다는 전언이다.

이에 방청객들을 뒤집어 놓은 장동민의 ‘부성애’ 메소드 연기가 어떻게 펼쳐질 것인지 궁금증을 증폭시키는 가운데 장동민의 ‘웃픈’ 연기가 공개될 ‘대화가 필요해 1987’ 방송에 기대감이 수직 상승한다.

대한민국을 웃기는 원동력 ‘개그콘서트’는 오는 14일(일) 밤 9시 15분에 방송된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