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행안부, 서울5구간 첫 성화봉송으로 사회통합 메시지 전달

기사승인 2018.01.13  20:14:46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뉴스에이=이미향 기자] 행정안전부(장관 김부겸)는 서울지역 성화봉송 첫날인 13일 15시에 5구간인 이태원로 한남테니스장에서 제1, 제2주자로 성화봉송에 참여하였다.

행정안전부는 사회통합과 가족의 중요성 등의 시대적 과제를 고취시키고자 하는 취지로 성화주자를 선정하였다.

공동 제1주자인 심보균 차관과 스리랑카 출신 이레샤 페라라는 다문화사회의 사회통합을 대표한다. 공동 제2주자로 선정된 고준석 사무관과 김세라 주무관은 각각 5명과 3명의 다자녀를 키우고 있는 모범공무원이다.

심보균 행정안전부 차관은 “올림픽이 성공적으로 개최되어 대한민국의 국격이 상승하고 남북평화의 시대가 새롭게 펼쳐지길 기대한다.” 라면서, “사회통합 및 저출산과 같은 사회적으로 큰 과제에 국민적 관심이 모아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이레샤 페라라는 “두 번째 조국에서 세계적 축제인 올림픽 성화봉송에 직접 참여하게 되어 이젠 나도 정말 한국인임을 실감하게 되었다.”라며 기쁨을 감추지 않았다.

또한 고준석 사무관과 김세라 주무관은 “다자녀를 키우며 힘든 적도 많았지만, 이번 성화봉송을 통해 세계인의 화합과 남북의 평화라는 꿈과 희망을 아이들에게 보여줄 수 있어 감사하다.”라고 같이 말했다.  

뉴스에이 이미향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