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2019 부산시 공공디자인 공모전 개최

기사승인 2019.03.15  08:12:49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 ‘사람중심 보행친화 도시’ 부산의 보행길 디자인에 신선한 아이디어.제안 발굴 나서

[뉴스에이=이상철 기자]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문제점들을 찾아 개선하는 신선한 아이디어를 통해 공공디자인에 대한 관심을 높이고, 우수한 공공디자인을 발굴하기 위해 ‘2019 부산광역시 공공디자인 공모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2009년부터 시작되어 올해 11회를 맞이하는 공공디자인 공모전은 시민들에게 공공디자인에 대한 관심을 유발하고, 공공디자인의 질적 수준을 향상시켜 부산의 도시 이미지 확립에 기여해 왔다.
 
특히 올해는 자동차중심에서 벗어나 인간, 자연, 역사, 문화 중심의 보행친화 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부산을 걷는다!_걷고싶은 도시, 부산」을 주제로 작품을 공모한다. 공모분야는 ▲유니버셜 디자인 ▲스토리텔링 디자인이며, 공모대상은 공간, 시설물, 시각 등 디자인 전 부문이다.
 
공공디자인에 관심 있는 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고, 접수기간은 오는 6월 24일부터 6월 26일까지 3일간이다. 신청방법은 부산시 홈페이지>고시·공고에서 내려 받은 참가신청서와 완성된 작품, 작품 파일을 직접 방문해 제출하거나 우편(47545,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001 부산광역시청 건축정책과 공공디자인 공모전 담당자 앞)으로 제출하면 된다. 단, 중·고등부 참가자는 참가신청서와 작품 파일만 제출하면 된다.
 
심사는 오는 7월 진행될 예정이며, 창의성·활용성·심미성·상징성을 기준으로 심사한다. 시상은 ▲대학 및 일반부 대상 1명(500만 원), 금상 1명(300만 원), 은상 3명(각 100만 원), 동상 6명(각 50만 원) ▲중·고등부 최우수상 1명(문화상품권 30만 원), 우수상 2명(문화상품권 20만 원), 장려상 3명(문화상품권 10만 원)을 선정할 계획이다. 심사결과는 오는 8월 9일 부산시 홈페이지에 발표된다.
 
부산시 관계자는 “이번 공모전을 통해 발굴된 우수 디자인은 시에서 시행하는 공공디자인 사업에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며 “공모전에 관심 있는 시민분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뉴스에이 이상철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