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대전시, 교통신호등 및 횡단보도 확대 설치

기사승인 2019.04.15  20:10:39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 교통사고 우려지역 신호등 설치로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뉴스에이=박성수 기자] 대전시는 교통사고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교통신호기 및 횡단보도를 확대 설치한다고 14일 밝혔다.
 
대전시는 어린이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학교 및 아파트 단지 주변도로와 사고위험이 높은 도로를 중심으로 교통안전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대전시는 지난해 8억 원의 사업비로 신호등 및 횡단보도 31곳 설치를 완료했으며, 올해도 14억 원의 사업비로 정림동 삼거리 외 40곳에 신호등과 횡단보도를 설치할 계획이다.
 
특히, 교통사망사고를 줄이기 위해 노약자의 이용이 편리하고 통행량이 많은 지역에 횡단보도를 확대 설치해 보행자 중심의 교통 인프라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대전시 박제화 교통건설국장은 “교통사고로부터 시민의 귀중한 생명을 보호하고 노약자들이 편리하고 안전한 도로 이용이 될 수 있도록 횡단보도 및 신호등을 지속적으로 신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올해 안전한 보행환경 조성을 위해 무신호 횡단보도 45곳, 신호운영 횡단보도 47곳, 대각선 횡단보도 5곳을 확대 설치하기로 하고 경찰청(서) 교통안전시설심의위원회에 상정 요청했다.

뉴스에이 박성수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