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남원시, 치매친화적 지역사회 조성에 앞장서

기사승인 2019.07.19  21:57:58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 남원시니어클럽 ‘치매극복 선도단체’로 지정

남원시 청사
(전북본부 = 송재춘 기자) 전북 남원시 보건소는 치매친화적인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하고자 19일 남원시니어클럽을 ‘치매극복 선도단체’ 로 지정하고 현판식 및 업무협약을 맺었다.

남원시 치매극복 선도 단체 양성사업은 2018년에 처음 시작해 5개소를 지정·운영하였으며 올해 남원성원고등학교 이어 남원시니어클럽이 7번째로 지정됐다.

치매극복 선도단체는 전체 직원들이 치매안심센터에서 실시하는 치매파트너 교육에 참여해 치매 예방에 힘쓰고, 치매 환자와 가족을 이해하는 동반자가 될 수 있도록 지원 하는 협력기관이다.

남원시 치매안심센터와 남원 시니어클럽은 이번 선도단체 지정을 통해 치매 친화적 사회를 만들기 위해 일상생활 속에서 치매환자에게 먼저 다가가 배려하기, 치매인식개선 캠페인 참여와 교육을 통해 배운 정보를 주변에 알리기 등 치매극복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추진 할 계획이다.

남원시 보건소는 “치매친화적인 사회문화를 조성하기 위한 치매선도 단체 지정을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며, 해당 기관 단체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고 말했다. 또한 “지역사회의 다양한 사회 주체가 동참해 치매환자와 지역사회가 같이 어울려 살아가기 위한 발판을 마련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 한다”고 밝혔다.

앞으로도 남원시 보건소는 치매에 대한 인식 개선을 위한 교육과 다양한 캠페인을 추진해 치매에 대한 편견을 해소하고 지역사회 다양한 유관기관이 함께 참여하는 치매 친화적인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남원시 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뉴스에이 송재춘 newsajb@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