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울산시, '해피 트레인 울산 여행' 추진

기사승인 2019.09.20  12:44:33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뉴스에이=이상철 기자] 울산시는 코레일부산경남본부, 부산시자원봉사센터와 공동으로 '태화강 국가정원' 지정을 기념하고 울산 관광 명소를 알리기 위해 '해피 트레인 울산여행'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대상은 평소 여행에서 소외된 부산지역 사회적 취약계층(65세 이상 노인, 장애인 등) 400여 명이다.

부산지역 복지기관 및 20인 이상 자원봉사단체가 응모 자격이 있으며 화, 수, 목 중 여행 요일을 선택하고 4코스 중 1개 코스를 선택해 지원할 수 있다. 

이번 행사에서 울산시는 울산여행 홍보 포스터 제작, 태화강 국가 정원을 테마로 한 관광 기념품 등을 지원한다.

코레일부산경남본부는 사회공헌사업으로 기차표와 버스 임차비를 지원하고 울산여행 관광 사진 우수작 선정 등을 맡는다.

부산시 자원봉사센터는 부산지역 소외계층 모객을 담당한다.

행사는 부산에서 울산으로의 기차여행을 주제로 ▲참여 접수 9월 20일∼10월 4일, ▲여행 10월 15일∼11월 15일, ▲우수 여행 사진 심사 11월 ▲12월 사진전(울산역) 개최 등으로 진행된다.

주요 여행지는 태화강 국가정원, 반구대 암각화 박물관, 간절곶, 옹기마을 등이다.

울산시 관계자는 "쉽게 울산을 찾을 수 있는 가까운 도시의 많은 관광객이 울산을 방문해 울산의 훌륭한 관광자원을 보고 느끼고 이들의 입소문과 SNS를 통해 관광객을 전국적으로 확대해 나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에이 이상철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