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서울둘레길 개통 5주년…85개국 1천명 세계인 함께 걷는다

기사승인 2019.10.23  18:44:37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 10월26일(토), 서울둘레길 8코스에서 ‘서울둘레길 개통 5주년 기념 축제’ 개최

[뉴스에이=어흥선 기자] 서울시는 서울둘레길 개통 5주년을 맞이하여 오는 10월26일(토)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서울 둘레길 8코스(우이령~서울창포원)에서 외국학생 85개국 700명, 시민 300여명과 함께 특별한 축제를 개최한다.
 
서울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서울둘레길의 우수성을 널리 알려, 서울둘레길이 세계적인 명소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수려한 자연 경관을 자랑하는서울둘레길 8코스를 외국학생들과 함께 걷고 둘레길에 깃든 역사와 문화적 의미에 대해 소통하는 시간이 마련된다. 또한, 재미있는 미션을 통해 경품도 받고 외국인과 함께하는 공연도 마련된다.
 
5주년 기념행사가 열리는 우이령에서 서울창포원까지 총 7.4km, 약 3시간을 걷는 동안 ‘트리허그’등 단체미션 4회, 명소촬영 등 개별미션도 진행되며, 최신 태블릿PC, 노트북 등 8종 423개의 경품이 준비되어 있다.
   
 ‘첫 번째 미션’은 우이동 만남의 광장을 출발하여 한 시간 후 도봉구 방학동 소재 ‘원당샘’에서 진행된다. 원당샘에서는 수령이 약 550년 이상 된 서울시보호수 제1호인 은행나무를 배경으로 ‘트리허그’ 사진 촬영을 하고 조선 제10대 왕인 연산군에 대한 역사 공부도 이루어진다
 
이후 약 1시간 정도를 걷다보면 ‘2차 미션’인 ‘방학동 바가지약수터 쉼터’에서 ‘토퍼를 활용한 사진 찍기’, ’선물권 뽑기‘ 등이 진행되며, 마지막 ‘3차 미션’은 종점인 서울창포원에서 추첨을 통해 참가 외국인들에게 증정될 예정이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이번 서울둘레길 개통 5주년 기념축제는 기존과달리, 외국인도 참가하여 함께 소통하는 행사로 진행하고자 한다”며 “참가 외국인들이 둘레길의 수려한 자연 경관 등을 만끽하고 SNS 등을 통하여 서울둘레길의 우수성을 널리 홍보하면, 향후 더욱 많은 외국인들이 서울 둘레길을 찾고 전 세계적인 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에이 어흥선 lyb@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