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전주시 공무원, 소아암 환자 위해 머리카락 기부

기사승인 2019.11.22  05:43:08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 강혜영 주무관, 6년 넘게 길러온 머리카락 잘라 ‘어머나 운동본부’에 모발기부

전북 전주시 강혜영 주무관
(전북본부 = 송재춘 기자) 소아암 환자를 위해 머리카락을 기부한 전북 전주시 공무원의 사연이 훈훈한 감동을 선사하고 있다.

강 주무관은 최근 6년 넘게 길러온 머리카락을 싹둑 잘랐다. 소아암 환자들을 위해 모발을 어머나 운동본부에 기증하기 위해서다. 강 주무관은 건강한 모발을 기부하기 위해 지난 6년 동안 염색이나 펌도 하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어머나 운동’이란 ‘어린 암환자들을 위한 머리카락 나눔운동’의 줄임말로 25㎝ 이상의 머리카락을 기부 받아 항암치료로 탈모가 심한 어린이를 위해 특수가발을 제작해 소아암 어린이에게 기부하는 운동이다.

강혜영 주무관은 “두 아이를 키우는 엄마이기도 하고 아이들을 위해 일하는 부서에서 일하다 보니 자연스레 아동을 위한 기부에 관심이 생겼다”며 “가발을 통해 소아암 환우들이 우울증도 떨쳐내고 마음의 상처를 치유 받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송재춘 기자 newsajb@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