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tvN 첫 방송 예정 ‘방법’, ‘충무로 핫루키’ 정지소 캐스팅 확정

기사승인 2019.12.17  09:31:26

공유
default_news_ad1
사진 제공: 아이오케이컴퍼니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배우 정지소가 tvN 새 드라마 ‘방법’에 출연을 확정했다. 특히 칸을 제패한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에 이어 천만 영화 <부산행>의 연상호 작가와의 만남에 이목이 집중된다. 

2020년 2월 첫 방송 예정인 tvN 새 드라마 ‘방법’(연출 김용완/극본 연상호/제작 레진 스튜디오/기획 스튜디오드래곤)에 정지소가 캐스팅됐다. ‘방법’은 한자 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10대 소녀와 정의감 넘치는 사회부 기자가 IT 대기업 뒤에 숨어 있는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
 
천만 흥행작 <부산행>을 통해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참신한 상상력, 섬세한 연출력, 박진감 넘치는 필력을 뽐낸 연상호가 극본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반박불가 연기파’ 엄지원-성동일-조민수에 이어 <기생충>으로 단숨에 ‘충무로 핫루키’로 떠오른 정지소가 주연으로 출연을 확정해 관심을 모은다. 특히 지금껏 한국 드라마에서 접하지 못한 독특한 소재 ‘방법’을 내세워 2020년 상반기 가장 센세이셔널한 작품이 될 것으로 관심을 모은다.
 
정지소는 저주를 거는 능력을 지닌 10대 소녀 방법사 ‘백소진’ 역을 맡았다. 백소진은 ‘열혈 사회부 기자’ 임진희(엄지원 분)와 함께 ‘인간의 탈을 쓴 괴물’ 진종현(성동일 분)과 목숨 건 맞대결을 펼칠 예정이다. 이에 ‘스크린 베테랑’ 엄지원-성동일-조민수와 ‘충무로 핫루키’ 정지소의 긴장감 넘치는 연기 열전에 기대가 치솟는다.
 
정지소는 전작 <기생충>에서 과외선생님 최우식과 사랑에 빠지는 금사빠 여고생으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대선배들 사이에서도 돋보이는 당돌한 연기와 매력적인 마스크로 관객들의 시선을 싹쓸이하며 캐스팅 0순위로 떠오른 만큼 그의 180도 이미지 변신이 펼쳐질 ‘방법’에 귀추가 주목된다. 나아가 칸을 제패한 봉준호 감독에 이어 <부산행>의 연상호 작가와 손잡고 안방극장에 첫 발을 내딛는 정지소가 불러 일으킬 강렬한 임팩트에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이 쏠린다.
 
tvN ‘방법’ 제작진은 “엄지원-성동일-조민수에 이어 정지소까지, 탄탄한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에게 두터운 신뢰를 받고 있는 배우들이 주연으로 확정돼 그 어느 때보다 마음이 든든하다”며 “오락적 재미, 높은 완성도까지 완벽하게 갖춘 작품으로 2020년 찾아 뵙겠다.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새 드라마 ‘방법’은 영화 <챔피언> 김용완 감독이 연출을, 레진 스튜디오가 제작을 맡아 2020년 2월 첫 방송 예정이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