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2020 새로운 경기문화나눔31 문화복지사업과 남북 평화메시지 결합 중점

기사승인 2020.01.14  09:43:03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에이=차재호 기자] 경기도문화의전당(사장 이우종)은 2020년에도 경기문화나눔31을 진행한다.
 
특히 올해 추진 할 경기문화나눔31은 남북평화기원 메시지를 전달하는데도 중점을 두고 있다. 교착상태인 남북관계 발전과 한반도 평화 정착을 위해 문화예술로 가시적 성과를 이루는데 목표를 두고 더욱 노력할 예정이다. 따라서 오는 15일 파주 장단마을에서의 공연은 큰 의미가 있다.
 
파주 장단마을은 민간인 출입이 통제되는 구역(일명 민통선) 내에 위치한 마을이기 때문이다. 오랫동안 외부와의 교류에 불편함을 겪고 있는 마을에 경기문화나눔31이 찾아간다. 2020년 한 해 동안, 경기문화나눔31은 남북평화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분기별로 민통선에서의 공연을 지속 할 계획이다.
 
파주 장단마을은 공연장이 없는 관계로 장단출장소 앞 민방위 대피소인 지하 대피소에서 경기팝스앙상블의 공연이 진행된다. 마을 주민들에게 평소 접하기 어려운 공연문화혜택을 선사한다. 이밖에도 1월 내내 여주를 시작으로 양평, 의정부, 포천, 이천 등지를 두루 찾는다.
 
경기도문화의전당 이우종 사장은 “경기도민이라면 누구나 문화적으로 소외 받지 않도록 지역과 계층에 상관없이 다양한 문화복지사업을 가지고 직접 찾아갈 것이다”라며, “2020년은 남북관계 발전을 기원하는 행사를 보다 적극적으로 시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방문형 문화돌봄사업인 <경기문화나눔31>은 지리적 여건 등으로 공연을 관람하기 어려운 문화소외계층을 직접 찾아가는 사업이다. 경기도 31개 시‧군을 돌며 경기도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앞장서고 있다. 문화 혜택을 누리기 어려운 문화소외계층을 경기도립예술단(극단, 무용단, 국악단, 경기필, 팝스앙상블, 외부공연단체 소규모 공연단)이 찾아 나선다.

뉴스에이 차재호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