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영암군, 영암사랑상품권 7% 할인 지역경제 활성화

기사승인 2020.01.15  19:56:05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에이=송진섭 기자]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오는 20일부터 영암사랑상품권의 할인율을 3%에서 7%로 상향해 판매한다.

올 한 해 발행규모는 총 110억원으로 일반발행 50억원, 정책발행 60억원으로 할인율 7%는 일반발행 50억원에 대해 적용해 판매한다.

상·하반기 각 25억원 판매 예정으로 상반기는 20일부터 할인자금 소진 시까지, 하반기는 추석 전후 판매 예정이다.

상품권은 농협은행 영암군지부 포함 관내 회원농협 17개소에서 판매 중으로, 구매 시 신분증이 필요하고 1인당 월 구매 한도는 100만원이며 영암사랑상품권 가맹점으로 등록된 음식점, 슈퍼마켓, 주유소, 이·미용실 등 760여개의 업소에서 현금처럼 사용할 수 있다.

가맹점은 영암군청 홈페이지 및 업소 출입문 등에 부착된 가맹점 스티커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행정안전부 및 전라남도에서 자금 역외유출 방지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자 추진 중인 지역사랑상품권 발행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상품권 할인에 대한 보전금 등 필요 예산의 60%는 국·도비로 지원된다.

영암사랑상품권은 2007년에 첫 발행한 이래로 2019년 12월 말 기준 191억원이 누적 판매됐으며, 할인율 상향 판매와 가맹점 증가 등으로 영암군민들의 지속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한편, 영암군은 상품권 부정유통 방지에도 고심하고 있다.

가맹점에서 상품권을 이용해 재화 또는 용역 거래없이 이윤을 남기고자 하는 일체의 행위에 대해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개별 가맹점 환전금액을 분석해 사업장 규모대비 과다환전자에 대해 집중 방문 점검할 계획이다.

또한 부정유통이 확인된 가맹점에 대해서는 직권 가맹점 지정 취소 및 부당이득금 환수 등 조치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설 명절을 맞이해 제수용품 구매 시 영암사랑상품권을 적극 이용해 주시기 바라며, 지역민과 각종 사회단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면서 상품권 사용 생활화를 통해 지역 영세사업자의 소득 증대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뉴스에이 송진섭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