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아디다스, 서울의 중심 ‘남대문’에서 영감을 받은 키 시티 팩 ‘울트라부스트 서울’ 한정판 에디션 출시

기사승인 2020.01.29  05:48:56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 한국과 서울의 상징적인 화이트, 레드, 블루 컬러 디자인에 SEOUL 새겨져

[뉴스에이 = 이광원 기자] 글로벌 리딩 스포츠 브랜드 아디다스는 서울의 남대문에 영감을 받아 디자인 된 ‘울트라부스트 서울’ 한정판 에디션을 1월 28일 국내 출시한다. 이번 제품은 싱가포르의 아트 사이언스 뮤지엄, 타이페이의 101 빌딩, 시드니의 선샤인 비치 등 아시아 8개 주요 도시의 상징적인 랜드마크에서 영감을 받아 출시된 8개의 키 시티 팩 중 하나로, 한국에서는 ‘울트라부스트 서울’ 에디션만 출시된다.

이번 ‘울트라부스트 서울’ 에디션은 서울의 남대문에서 영감을 받아 한국을 상징하는 컬러인 레드, 화이트, 블루 컬러로 디테일을 살려낸 것이 특징이다. 서울의 중심에 위치한 국보 1호 남대문의 강렬한 주홍빛 단청에서 영감을 받은 솔라 레드 컬러의 삼선,  화이트 컬러의 바디, 블루 컬러의 힐 프레임이 시선을 사로 잡는다. 이와 더불어 트렌디한 그레이 컬러의 부스트 힐컵에는 도시를 상징하는 ‘SEOUL’이 새겨져, 서울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향해 나아가는 도시의 모습을 더욱 모던한 스타일로 연출했다.

이번 ‘울트라부스트 서울’ 은 ‘서울’을 상징하는 한정판 스니커즈로서 의미와 스타일리쉬한 디자인은 물론, 최신 울트라부스트 20의 모든 기술력이 집약되어 있다. 아디다스의 상징인 ‘부스트 미드솔’은 지면을 밟을 때 발생하는 모든 운동 에너지를 추진력으로 바꿔주고, 탄력적인 쿠셔닝으로 뛰어난 반응성과 러닝에 필요한 에너지를 제공한다. ‘프라임니트’로 짜여진 어퍼는 마치 양말을 신은 듯 부드럽고 편안한 최상의 착화감을 선사한다. 아웃솔은 뛰어난 신축성의 ‘스트레치웹(Stretchweb)’ 과 독일의 명품 타이어 컨티넨탈사의 고무로 제작되어, 어떠한 지면에서도 최적의 접지력을 발휘하면서도 동시에 유연하고 민첩한 움직임을 가능하게 해준다. 신발 바닥면의 ‘토션 스프링(Torsion Spring)’은 달리거나 착지할 때 더 빠른 추진력과 안정적인 지지력을 제공하고, ‘3D 힐 프레임 (3D Heel Frame)’은 발 뒤꿈치를 안정적으로 잡아주어 더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도와준다.

오직 국내에서만 특별하게 선보이는 ‘울트라부스트 서울’ 한정판 에디션은 1월 28일(화) 부터 아디다스 온라인 스토어와 아디다스 강남 브랜드센터, 홍대, 명동, 타임스퀘어, 코엑스 등 수도권 아디다스 주요 직영 매장과 수도권 내 주요 신발 전문 대형 멀티숍과 백화점 등에서 판매되며, 가격은 219,000원이다.

뉴스에이 이광원 lwk@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