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부안군, 희망하우스 빈집재생 프로젝트 임대·임차인 모집

기사승인 2020.02.14  16:20:29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전북본부 = 송재춘 기자) 전북 부안군은 6개월 이상 방치돼 있는 빈집을 새롭게 단장해 주거 취약계층과 지역활동가 등에게 5년간 무상으로 임대해 희망을 주는 보금자리 제공 및 다채로운 문화커뮤니티 공간으로 재창출하는 ‘희망하우스 빈집재생 프로젝트’의 임대인과 임차인을 모집한다.

군은 빈집 재생 비용으로 최대 2000만원의 리모델링 비용을 지원하고 임대인은 주택을 리모델링한 후 저소득층, 귀농·귀촌인, 청년, 65세 이상 노인 및 부양자, 장애인, 신혼부부, 지역활동가 등에게 5년간 무상으로 임대하면 된다.

입주를 희망하는 임차인은 희망하우스가 확정되면 원하는 주택의 위치 등을 확인하고 신청하면 된다.

군은 도비 7000만원을 지원받아 총 예산 1억 4000만원을 투입해 7동을 지원할 예정이며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빈집소유자나 입주대상자는 부안군청 민원과로 문의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빈집은 안전사고 우려와 주변경관 훼손으로 사회적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며 “사회적 약자의 안정적인 주거 정착과 책방, 공방, 화방 등 다양한 지역활동가가 참여하는 문화 및 예술공간으로 재생해 생동감 넘치는 농어촌 지역 만들기의 마중물 사업이 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송재춘 기자 newsajb@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