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피르마체인, 글로벌 로펌 ‘리우’와 전략적 파트너십 구축

기사승인 2020.07.31  23:24:25

공유
default_news_ad1

- 리우, 언택트 시대 맞아 전자계약 활용

[뉴스에이 = 주윤성 기자] 하반기 피르마체인의 비즈니스 행보가 매섭다.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 전자계약 플랫폼 피르마체인(FirmaChain)이 법무법인 리우(LIWU Law Group)와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양사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고객 편의를 고려한 서비스 고도화를 목표로 한다.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피르마체인은 국내뿐 아닌 해외에서의 법적 근거와 효력을 위한 국제적인 법률 자문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피르마체인 댑(DApp, Decentralized Application)에 법률 자문에 대한 툴팁(Tooltip)을 비롯해 1:1 법률 자문 서비스 지원 등 사용자의 법률적인 도움과 피르마체인의 서비스의 법무적인 검토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법무법인 리우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부상한 언택트(비대면) 기조에 맞춘 전자계약에 대한 수요를 파트너십을 통해 전략적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리우는 현재 미얀마, 베트남, 캄보디아, 태국, 인도네시아에 해외 지사를 설치해 국내 기업의 해외 사업 진출에도 역량을 발휘 중이며, 지식재산권/부동산/금융/국제거래/해외진출/엔터테인먼트 등 다양한 분야에 법률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피르마체인은 하반기 시작과 함께 파트너십 체결을 잇달아 알리고 있다. 글로벌 진출과 커뮤니케이션 활성화를 위한 바나나톡(Bananatok)과 파트너십 소식을 시작으로, 투명한 공시 정보를 전달하기 위해 공시 데이터 기반 가상자산 정보 포털 쟁글(Xangle)을 서비스하는 크로스앵글(CrossAngle)과 파트너십, 신뢰 있는 오프체인의 인증 체계 고도화를 위한 체인링크(Chainlink)와의 파트너십 이후 7월에만 네 번째로 체결된 법무법인 리우와의 파트너십은 피르마체인의 성공적인 글로벌 비즈니스 안착을 위한 행보를 순차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에 대해 법무법인 리우의 정경석 대표변호사는 “앞으로 피르마체인을 시작으로, 법률 서비스에도 블록체인 기술 도입이 가속화될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피르마체인 윤영인 대표는 “그간 피르마체인 개발에 집중하기 위해 조용했던 대외 활동이었으나 올 하반기부터 적극적으로 프로젝트의 진행 현황과 지속적인 파트너십 체결 등 활동을 전할 것”이라며 “이번 법무법인 리우와의 파트너십 체결은 향후 해외 전자계약에 있어서 중요한 포인트가 될 것이며, 글로벌 진출의 초석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주윤성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