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나사렛대-한국교통대, 아이오유소프트 ‘앨리트 QR방문증’ 2학기부터 도입

기사승인 2020.09.16  01:59:43

공유
default_news_ad1

- "한 번 출입증을 받으면 추가 인증 없이 출입할 수 있어"

[뉴스에이 = 박일순 기자]  나사렛대학교(총장 김경수)와 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가 아이오유소프트(대표 신성철)의 ‘앨리트 QR방문증’을 2학기부터 도입한다고 15일 밝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2차 유행으로 1학기에 이어 2학기도 비대면 상태로 개강을 맞게 됐다. 대학들은 확산세가 잦아들면 순차적으로 대면 수업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대학교는 불특정다수가 강의실 등 한 공간을 함께 쓸 때가 많다. 이런 특성은 코로나19 재유행의 불씨로 작용할 수 있다.

특히 교직원들은 현재도 업무를 위해 학교를 출퇴근하고 있다. 학생과 교직원을 위한 최소한의 안전장치가 필요한 까닭이다. 나사렛대와 한국교통대는 아이오유소프트의 앨리트 QR방문증으로 문제 해결에 나섰다.

앨리트(Allytte) QR방문증은 QR코드 촬영으로 모든 출입 내역을 관리할 수 있는 전자출입명부 시스템이다.

출입자는 건물 입장 전 QR코드를 촬영하고 △발열 여부 △해외 방문 이력 등 코로나19 관련 설문 조사에 답해야 출입증을 발급받을 수 있다.

앨리트 QR방문증은 출입명부 작성을 위해 타인과 접촉할 필요가 없으며, 한 번 출입증을 받으면 추가 인증 없이 출입할 수 있다. 또 출입 정보가 학사정보와 연동돼 학생, 교직원은 따로 회원 가입을 할 필요가 없다. 현재 나사렛대와 한국교통대 교직원들은 학교 출입에 앨리트 QR방문증을 활용하고 있다.

박일순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