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뉴노멀 시대의 서울 동네여행, 서울이야기 위크 개최

기사승인 2020.11.21  04:24:32

공유
default_news_ad1

- 11월 20일부터 29일까지, ‘나이테처럼 이야기가 쌓이는 서울’ 주제

[뉴스에이 = 주윤성 기자] 코로나로 일상이 바뀐 뉴노멀 시대, 새롭게 서울을 여행하는 방법을 제시하는 ‘서울이야기 위크’가 서울 강남구 가로수길 벤시몽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20일부터 29일까지 진행된다.

이번 전시에서는 30년 이상의 역사를 가진 서울시 오래가게와 40년의 역사를 가진 프랑스 국민 테니스 슈즈로 유명한 벤시몽이 만나 재미있는 형태의 전시와 체험을 선보인다. 오래가게는 노포라는 명칭대신 오래오래 가라는 뜻에서 시민들이 직접 이름을 붙여준 것으로 서울시는 2017년부터 올해까지 106곳을 발굴해 소개하고 있다.

나무의 나이테처럼 이야기와 시간이 쌓인 서울을 주제로 한 ‘서울이야기 위크’ 전시에는 오래가게로 서울 동네여행을 하는 방법과 함께 서울을 바라보고 생각하고 함께하는 사람들이 풀어내는 이야기들을 들여다보는 자리가 될 예정이다.

전시에 소개되는 오래가게는 두 가지 테마로 구성됐다. 오래가게 전통분야로는 쪽빛 천연염색으로 유명한 ‘하늘물빛(1973)’을, 그리고 2020년 새롭게 발굴된 오래가게 중 생활분야의 ‘미식힐링-빵지순례’의 나폴레옹과자점(1968), 함스브로트과자점(1974), 동부고려제과(1974)와 보헤미안커피하우스(1990)가 대표 테마로 소개된다.

전시기간 중 현장 인증샷을 남긴 방문객을 대상으로 보헤미안커피하우스의 오래가게 스페셜 블렌딩 커피 드립백과 오래가게 제과점의 과자 등 특별한 선물이 제공되며 온라인 이벤트를 통해서 21일과 28일 양일간 진행될 천연염색 체험 프로그램 참여자도 모집 중이다. 이번 행사를 위해 오래가게 하늘물빛의 천연염색으로 특별 제작된 에코백은 전시 기간 중 벤시몽 매장에서만 만날 수 있다.

또한 10월 진행됐던 서울이야기 공모전의 당선작과 함께 그동안 제작됐던 서울이야기 웹드라마도 상영 소개되며, 감상평 및 인증 이벤트도 현장에서 진행된다.

자세한 사항은 서울스토리 소셜미디어(www.instagram.com/seoulstory_official)와 온라인 플랫폼(www.seoulstory.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윤성 기자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