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올버즈, 가로수길에 국내 첫 플래그쉽 스토어 오픈

기사승인 2021.04.08  05:10:43

공유
default_news_ad1

- 지속가능에 대한 비전을 제공하고 고객들이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마련

[뉴스에이 = 이사라 기자] 지속가능한 패션을 선도하는 혁신의 아이콘 올버즈(Allbirds)가 4월 15일 서울 신사동 가로수길에 국내 첫 플래그쉽 스토어를 오픈한다고 밝혔다. 작년 8월 한국 온라인 사이트로 국내 진출 후 약 8개월 만이다.

올버즈는 작년 온라인 스토어 론칭을 통해 지속가능한 윤리적인 소비에 대한 한국 소비자들의 깊은 관심을 확인하였으며, 이에 힘입어 고객들과 올버즈의 철학을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을 계획해왔다.

가로수길 플래그쉽은 아시아에서 중국 상하이, 베이징, 광저우, 청두, 일본 도쿄에 이은 6번째 매장으로, 올버즈의 아시아 스토어 중 가장 큰 규모다.

가로수길 1호점은 매장 곳곳에 다양한 식물을 배치하여 고객들이 바쁜 일상 속에서 잠시나마 자연과 함께 힐링 할 수 있도록 배려하였으며, 지속가능성에 대한 올버즈의 핵심가치가 오롯이 담길 수 있도록 디자인되었다.

올버즈 본사 담당자는 “작년 론칭 이후 뜨거운 관심을 보여준 한국 소비자들 덕분에 가로수길에 플래그쉽 스토어를 오픈하게 되었다”며, “고객들의 책임 있는 소비를 돕고, 더 나은 방법으로 더 나은 제품을 만드는 올버즈의 신념과 지속가능한 미래에 대한 비전을 가까이에서 제공하고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만들 것”이라고 전했다.

올버즈는 샌프란시스코에서 탄생한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로 지속가능성, 심플한 디자인, 그리고 편안함이라는 3대 핵심가치를 바탕으로 프리미엄 천연소재를 사용한 신발과 어패럴 라인을 선보이고 있다.

뿐만 아니라 브랜드 설립 단계부터 지속가능성을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가장 중요한 가치로 여기며 비콥(B-Corp) 인증을 받은 사회적 기업(Public benefit corporation)답게 지구 환경을 지키기 위한 헌신과 열정이 담긴 행보를 보여주며, 최근에는 세계 최초로 100% 자연 식물성 대체 가죽인 ‘플랜트 레더’를 개발해 소재 혁신에도 앞장서고 있다.

뉴스에이 이사라 newsa@newsa.co.kr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