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ad34

'1박 2일' 김준호, '빅마우스 사오정' 돌변!

기사승인 2018.05.27  08:48:47

공유
default_news_ad1
ad35
ad36

- 입냄새로 미세먼지계 지각변동!

사진 제공 | KBS 2TV ‘1박 2일’
[뉴스에이=이윤진 기자] ‘1박 2일’ ‘얍쓰’ 김준호가 ‘빅마우스 사오정’으로 돌변했다. 이와 함께 김준호가 입냄새로 현장을 들었다 놓으며 모두를 충격에 빠트리는 등 그 어느 때보다 큰 웃음을 선사할 예정이어서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다. 
 
사진 제공 | KBS 2TV ‘1박 2일’
오늘(27일) 방송되는 KBS 2TV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연출 유일용/이하 1박 2일)는 포스텍(포항공과대학교) 학생들과 함께 하는 ‘1박 2일’ 과학도가 되다 마지막 이야기가 펼쳐진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 속 김준호는 커다란 입을 과시하며 사오정에 빙의한 포복절도한 모습이어서 모두의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의 입은 얼굴의 반을 차지할 만큼 빅사이즈를 자랑하는데 마치 그 속으로 빨려 들어갈 것 같은 착각까지 일으키게 한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지난주 진행된 ‘제1회 ‘1박 2일’ 과매기(과하게 매력적인 기술창업)’에서 스태프들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았던 아이디어 제품을 현실화시킬 예정. 머릿속으로만 그리던 아이디어 상품을 자신들의 손으로 탄생시키는 작업에 멤버들은 포스텍 학생들과 일심동체가 된 채 의지를 활활 불태우며 미션에 돌입했다. 

이와 함께 김준호는 미세먼지 탐지기를 향해 “후~”하고 입냄새를 내뱉어 보는 이들의 배꼽을 잡게하며 웃음을 빵 터트리게 만들었다. 특히 그의 초강력 입냄새가 모두를 토끼눈으로 만들만큼 전혀 예상하지 못한 결과를 탄생시켰다는 후문. 과연 현장을 초토화시킨, 미세먼지 탐지기로 측정한 김준호 입냄새 수치는 어떻게 나왔을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그 동안 김준호는 황금 뺨치는 누렁니로 팬들의 마음을 저격한데 이어 지난 ‘1박 2일’ 10주년 어워즈 당시 ‘우리끼리 시상식’에서 당당하게 ‘황금 누렁니’ 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받으며 자신의 시그니처를 탄생시킨 바. 그런 김준호가 누렁니에 이어 입냄새까지 탑재한 완전체로 다시 한 번 ‘1박 2일’의 넘사벽 클래스를 입증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김준호 입냄새 발발 소식을 접한 커뮤니티와 SNS에서는 “역시 얍쓰 김준호”, “황금 누렁니에 이어 입냄새까지! 대박이다”, “설마 김준호 입냄새 때문에 미세먼지 탐지기 오류난 건 아니겠지”, “김준호 입냄새에 어떤 물질이 들어있길래? 인체에 해로운 성분이 들어있나”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김준호 입냄새 수치는 오늘(27일) 방송되는 ‘1박 2일’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김준호-차태현-데프콘-김종민-윤동구-정준영과 함께 하는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은 매회 새롭고 설레는 여행 에피소드 속에서 꾸밈없는 웃음을 선사하며 주말 예능 정상의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뉴스에이 이윤진 newsasos@naver.com

<저작권자 © 뉴스에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0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ad41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